티스토리 뷰

드라마가 무슨 시사회야... 하시던 분들. 제대로 했습니다. 서울에서도 극장가의 코어, 서울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드라마 시사회가 열렸습니다. 바로 JTBC 금토드라마 '판타스틱' 얘깁니다.

 

사실 배우들도 반신반의했습니다. 솔직히 말해 한국 드라마는 제때 만들어서 방송 내기 바쁩니다. 바빠서 죽을 새도 없고, 밤을 밥먹듯 새 가며 납기일 맞추는 게 제격입니다. 게다가 극장에서 시사회를 하려면 대관해야지, 조명 마이크 시설 갖춰야지, 영상이 제대로 재생되는지 영상 플레이도 체크해야지, 음향도 알아봐야지, 정말 복잡다단한 과정을 거치고 제대로 작정해야 가능합니다. 물론 앞에서 말씀드렸듯, 본방 거의 1주일 전에 1회를 완성에 가까운 형태로 내놔야 한다는 짐이 제작진에게 떨어집니다.

 

그런데 그런 불가능에 가까운 일을 해 냈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이 행사를 기획한 JTBC 홍보마케팅팀과 영상을 만들어 주신 조남국 감독님을 비롯한 스태프들에게 감사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그러니까 이 행사는 결국 아주 단순한 니즈, 즉 "어떻게 하면 드라마를 방송 전에 널리 알려 볼 수 있을까"하는데서 시작했습니다. 그래서 생각난 것이 극장에서 시사회를 해 보자는 거였죠. 물론 전에도 비슷한 시도를 해보지 않은 것은 아니지만, 이번엔 제대로(사실은 티켓을 팔아 볼까 하는 생각도 해 봤습니다) 대형관에서 팬들과 몇몇 관계자들, 파워블로거들을 초청해서 해 보자는 생각을 한 겁니다.

 

 

 

뭐 기왕 판을 벌인 김에 이런 등신대 패널을 설치해 팬들이 사진 찍을 수 있는 플레이스를 만들었고

,

 

입장할 때 팬들이 써 넣은 사연에 따라 소원 들어 주기 이벤트도 진행했습니다.

 

 

 

 

이날 이벤트에서 특히 잊을 수 없는 한 분이 있습니다.

 

 

 

 

주상욱씨 팬 중에 "제 눈을 보고 제가 어디가 예쁜지 말해주세요"라는 사연을 쓰신 분.

 

 

 

 

다 쓰러졌습니다. ㅋ (얼마나 예쁜 분이었는지는 상상에...)

 

 

굳이 길게 말로 하는 것보다, 대체 어떤 행사였는지 직접 보시는게 좋겠습니다.

 

 

 

 

다행히 관객 반응도 좋더군요. (행사에 대한 반응 말고 드라마에 대한 반응^^)

 

 

 

 

 

박수갈채 속에 상영이 끝나고, 행운권 추첨 이벤트까지 이날의 행사가 끝났습니다.

 

 

아, 이미 앞에 감사 인사는 JTBC 홍보마케팅팀과 조남국 감독님에게 드렸지만 또 빼놓을 수 없는 사람이 있습니다.

 

 

 

 

JTBC의 장남 장성규 아니운서. 이날 제작발표회에 이어 시사회까지 환상의 진행 실력을 뽐냈습니다.

 

요즘 인터넷방송 '짱티비씨'로도 인기 폭발입니다.

 

짱티비씨 보실 수 있는 곳은 페이스북의 https://www.facebook.com/JjangTBC  여기나 http://afreecatv.com/jjangtbc 

 

 

 

영상을 퍼올까도 생각해봤지만 지금 짱티비씨는 짱티비씨고,

 

주제는 판타스틱.

 

혹시 그동안 판타스틱 예고 한번 못 보신 분이 있다면 엑기스를 드립니다.

 

옛다.

 

 

 

 

 

에... 아무튼 재미있다는 이야기고요.

 

첫 방송은 9월2일 금요일 밤 8시30분.

 

앞으로 두어달 동안 여러분을 흥분시킬 그 드라마입니다.

 

 

 

 

 

본방사수!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