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서태지가 특별 대우를 요구하는 바람에 SBS TV '김정은의 초콜릿' 출연이 무산됐다는 논란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습니다. 과거에도 서태지의 특별 대우 요구 - 이를테면 사전 녹화 - 가 문제가 된 적이 있기는 했죠. 하지만 세상이 변해 요즘은 웬만한 가수는 웬만한 프로그램에서 여러 가지 이유로 사전녹화를 합니다.

그밖에도 서태지는 까다로운 요구를 많이 하는 연예인입니다. 하지만 이번에는 편집권이 문제가 된 모양입니다.

그런데 편집권이란 과연 아무도 침해할 수 없는 불가침의 권한일까요? 원론적으로는 그렇습니다. 편집권이란 PD의 성역이며, 아무도 간섭할 수 없는 것이죠. 하지만 현실은 그렇지가 않다는 것이 중요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해당 PD가 'PD의 고유 권한인 편집권을 요구해서 거절했다'는 것은 현재의 관행을 볼 때 상식 밖의 일입니다. 왜냐하면, 그런 일은 방송가에선 오래 전부터 서태지 아니라 다른 가수들도 얼마든지 하고 있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윤도현의 러브레터'나 '김정은의 초콜릿' 등 라이브 음악 프로그램을 표방하는 TV 쇼에 나갈 때, 여건이 되는 가수들은 거의 모두 자신의 프로그램을 스스로 편집합니다. 그렇습니다. 절대 무리한 요구가 아닙니다. 이승철이며 김장훈 등 많은 가수들이 직접 편집권을 행사해왔습니다.

아무 것도 아닌 것 같지만 가수들은 라이브 공연이라도 할라치면 대단히 세심하게 자신의 무대와 음향을 손질합니다. 몇번이고 조율을 하면서 스피커의 방향이나 각 악기 사이의 음량 균형을 맞춰 최고의 소리가 날 수 있게 하는 것이죠. 하지만 불행히도, TV 라이브 프로그램에서 2,3곡을 부르기 위해 그만한 정성을 기울일 수는 없습니다. 너무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기 때문이죠. 한국적인 여건에서는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그래서 이들 가수들은 대신 자신들의 출연분을 가져다 오디오와 비디오를 함께 편집합니다. 물론 이미 치러진 녹음에서 손질을 하는 정도일 뿐, 새로 녹음을 할 수는 없죠. 하지만 이런 손질 과정을 거치는 것만으로도 음질은 놀랍게 좋아집니다. 또 녹화중의 커트나 카메라의 방향, 소도구나 인력(댄스팀이나 합창단, 심지어 오케스트라의 등장) 등도 얼마든지 PD와 가수, 혹은 제작자 사이에서 협의가 가능합니다. 물론 전체 프로그램의 편집권을 요구한다면 그건 있을 수 없는 일이고, 부분적으로 PD가 권한을 양보한다 해도 결국 프로그램의 공과는 PD가 짊어지게 되어 있습니다.

현재의 방송계에서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런 현상을 방송사가 예산과 인력의 부족으로 구현해주지 못하는 좋은 품질의 방송을 위해 가수나 제작자가 노력을 보탠다고 생각하죠. 이런 걸 말릴 PD는 대한민국에 거의 없을 겁니다.

이 문제 때문에 흥분하셨던 분들이 있다면 이제 마음을 좀 가라앉히시기 바랍니다. 서태지는 '김정은의 초콜릿'에 출연할 수도 있고, 출연하지 않을 수도 있을 겁니다. 하지만 서태지가 요구한 것은 일반적으로 현재 방송가에서 'PD의 권한 침해'로 간주되는 것들은 아닙니다. 만약 출연이 없던 일이 된다면 무슨 다른 이유 때문일 겁니다.

그냥 그렇다는 얘깁니다.^^


p.s. 저희 기자가 쓴 좀 긴 글을 링크합니다.

'서태지, 방송사에 까다로운 요구... 비난 받을 일인가?'

http://isplus.joins.com/enter/star/200812/05/200812051644080476020100000201040002010401.html




댓글
  • 프로필사진 우기 '아' 다르고 '어'다른데 기사의 의도가 '자, 이제 서태지를 비난하자'라는 논조를 깔고 있으니 수많은 사람이 낚이는 거라 생각합니다. 기사 제목만 보고도 수많은 사람이 욱하는 세상인걸요.

    그나저나 이곳은 밤인데 앞의 설렁탕 포스팅보고 야식이 생각나 죽겠습니다. 책임지십쇼. ^^;
    2008.12.06 13:08
  • 프로필사진 헐.. 어제 수정해서 올려주셨음 더 좋았을걸..아쉽네요.
    이미,, 이번 건은 이렇게 각인되나 봅니다.
    사람들은 나쁜 기사에 열광하거든요.^^
    그래도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08.12.06 13:42
  • 프로필사진 푸른빛을 역시..... 간단하고도 논리있게 정리해주셨네요.... 모든 가수들이 하고 있는것을 서태지라는 이유만으로 언플거리로 만들어 버리는 이 작금의 현실이 어처구니가 없고, 사람들이 이렇게 음악계에 대해서 무지하고 모르는구나....하는 생각을 다시 하게 됩니다. 이 무지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그저 자신들의 펜대를 이용해 이슈를 만들어 보려는 멍청한 기자들은.....ㅉㅉㅉㅉ 그래봤자 알 만한 사람들은 이미 진실을 알고 있고 니들이 암만 그래봤자 언젠가는 사람들이 자신들의 무지함을 깨달으며 당신들에게 속았다는 걸 느낄날이 오겠지.... 2008.12.06 13:47
  • 프로필사진 고맙습니다 정리해줘서 고맙습니다.
    일개 개념없는 기자가 쓴글때문에..
    그기사를 이용한 일부 아이돌그룹의 팬이
    악질적인 글로 도배하게되고..
    악순환이 반복되더군요.
    정말 요몇일 사람이 얼마나 악해질 수 있는지..
    그 바닥을 봤습니다.
    글 다시한번 감사합니다.
    2008.12.06 13:54
  • 프로필사진 그렇군요 글 잘 봤습니다.
    다른 가수들이 요구할 땐 괜찮은 것들이 왜 유독 서태지일때만 난리가 나는지 모르겠습니다.
    서태지니까 그런 것일까요???
    이번 일에 대한 오해를 많은 사람들이 풀고 그런 요구를 할 수밖에 없는 서태지씨를 이해해줬으면 좋겠네요.
    2008.12.06 13:55
  • 프로필사진 감사합니다 기사 잘 읽었습니다. 어제 삭제되어서 무슨일인가 했습니다.

    서태지란 이름으로 팔아먹으려는 언론과의 싸움이 지겹습니다만, 송원섭님같은 분의 글이 말도안되는 논쟁에서 벗어나길 바라며 글을 퍼갑니다. 감사해요-
    2008.12.06 14:01
  • 프로필사진 웃기죠. 지금까진 서태지씨의 저런 행동을 프로답다, 역시 뭔가 다르다 라고 칭찬하는 분위기였는데 전혀 다른 논점의 몇몇 기사들이 동시다발적으로 등장하면서 갑자기 거만하고 비상식적인 문화 권력자가 되어 버렷으니 말입니다. 2008.12.06 14:12
  • 프로필사진 Q 메일보냈던 사람입니다. 제가 그 과정을 오해했던 모양이군요. 죄송합니다. 아무튼 어떤 일이 있었는지 이제 알게된 것 같습니다. 2008.12.06 14:17
  • 프로필사진 1 간단한 진실은 왜 이렇게 멀고 어둠에만 묻혀 있는 걸까요? 그래도 저라도 제대로 된 사실을 알게 되서 다행이구요, 기자님의 차분한 글 고맙습니다.. 2008.12.06 14:23
  • 프로필사진 ^^ 내용 좀 제 블로그로 담아가겠습니다. 괜찮겠지요?
    감사합니다.
    2008.12.06 15:15
  • 프로필사진 죄송 저 말고도 메일 보내신 분이 또 있었군요. 제가 좀 심했던 것 같네요. 사과드립니다. 아무튼 글 잘 읽었습니다. 2008.12.06 17:32
  • 프로필사진 zizizi 대통령이니까 다 요구해도 된다?

    라는 괘씸죄 같은 걸 걸고싶었던 게 아닐까요?

    게다가 방송하자마자 바로 터진 표절시비라니... 저도 비교영상 보았는데, 무안해지더군요. 베끼긴 했는데 퀄리티가 떨어져서... -_-;;;
    2008.12.07 15:28
댓글쓰기 폼